회원사정보

  • 회원사 현황
  • 회원사 소식
  • e카다로그

know

홈 > 정보센터 > 회원사 소식

제목 대유위니아, 올 매출 5120억 사상최대 전망
조회수 238 등록일자 2017-10-23
대유그룹에 인수된 후 3년만에 김치냉장고에 편중된 사업구조 에어컨·공기청정기로 '다각화'
 
[디지털타임스 김은 기자] 김치냉장고 딤채로 유명한 대유위니아가 2014년 대유그룹에 인수된 이후 올해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할 전망이다.
 
22일 한국투자증권에 따르면 올해 대유위니아는 5120억원의 매출과 180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됐다.
지난해에 비해 각각 14.6%, 134% 증가한 수치다.
이는 대유그룹에 인수된 2014년 매출 3830억원보다 1300억원 가량 늘어난 수치다.
앞서 대유위니아는 올 상반기 1603억원의 매출을 기록해 작년 상반기에 비해 40.4% 증가했다.
상반기 295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했지만, 작년 상반기에 비해 적자 폭을 크게 줄였다. 
 
대유위니아가 좋은 실적을 기록할 수 있었던 것은 주력 제품인 김치냉장고 판매에 편중됐던 사업구조를 에어컨, 공기청정기 등으로 다각화해 성공했기 때문이란 분석이다.
실제 올 상반기 위니아 에어컨 판매는 736억원의 매출액을 기록하며, 전년 동기 대비 87.8% 늘었다.
이는 지난해 전체 에어컨 매출액인 590억원을 뛰어넘은 수치다.
경쟁업체인 동부대우전자와 캐리어에어컨이 같은 기간 70%, 32% 증가세를 기록한 것과 비교해도 높은 성장률이다.
 
여기에 올 2분기 공기청정기 시장에 처음 진출했고, 하반기에는 상업용 세탁기와 건조기 사업까지 진출해 사업 분야를 다양화하고 있다.
이에 따라 올해 주력제품인 김치냉장고의 매출 비중을 기존 85%에서 70%까지 낮추고, 에어컨, 공기청정기 등의 제품군이 30%의 매출비중을 차지할 것으로 대유위니아 측은 예상했다. 
 
첨부파일

게시물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물을 facebook으로 보내기


Wait. Loading....